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도시바, 저전압 광계전기 신제품 5종 출시최소형 패키지 구성으로 고밀도 조립 가능, 테스트 장비 애플리케이션에 적합
CCN NEWS | 승인 2019.06.12 19:38

업계 최소형 패키지 S-VSONR4로 구성한 도시바 TLP34xxSRL 시리즈와 TLP34xxSRH 시리즈

첨단 광계전기의 소형화를 선도하는 도시바 일렉트로닉 디바이스 앤 스토리지 코퍼레이션(Toshiba Electronic Devices & Storage Corporation, 이하 ‘도시바’)이 업계 최소형[1] 패키지 S-VSONR4(2.0mmx1.45mm)로 구성한 새로운 광계전기 제품 5종을 출시했다.

새로운 제품군은 자동 시험 장비, 메모리 검사기, SoC/LSI 검사기, 프로브 카드용으로 적합하다. 제품 출하는 이미 시작됐다.

도시바가 출시한 광계전기 제품군은 TLP34xxSRL 시리즈 2종과 TLP34xxSRH 시리즈 3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두 시리즈 모두 특성별로 다른 입력 전압을 지원한다. TLP34xxSRL 시리즈인 TLP3406SRL과 TLP3407SRL은 1.8~3.3V의 직류 전압을 지원하고 TLP34xxSRH 시리즈인 TLP3406SRH, TLP3407SRH, TLP3412SRH는 3.3~5V의 직류 전압을 지원함으로써 저전력 FPGA와의 호환성을 강화했다.

새로운 광계전기 제품군은 실장 공간이 2.9㎟인 초소형 패키지 S-VSONR4로 구성해 도시바의 기존 패키지 VSONR4(2.75mmx1.45mm)보다 공간 제약성을 약 27% 낮췄다. 제품 5종이 모두 입력 저항기를 탑재하고 있어 외부 입력 저항기를 요구하지 않으며 공간을 절약한다. 또한 패키지를 한층 소형화하고 공간 제약성을 낮춘 덕분에 엔지니어들은 프로브 카드를 비롯한 테스트 보드를 더욱 작게 설계할 수 있으며, 보드 상의 광계전기 수를 늘려 고밀도 솔루션의 개발도 꾀할 수 있다.

구동 전류는 패키지 사이즈를 줄였는데도 더욱 커졌다. TLP3406SRx 시리즈는 최대 구동 전류 1.5A, 오프 상태의 출력 단자 전압(VOFF) 30V, 온 상태 저항(Ron) 0.2Ω(최대)을 지원하고, TLP3407SRx 시리즈는 최대 구동 전류 1A, VOFF 60V, Ron 0.3Ω을 지원한다. 그 외 TLP3412SRH는 0.4A(VOFF=60V/Ron=1.5Ω)를 지원한다. 새로운 광계전기 제품군은 이러한 특성들에 힘입어 다양한 테스트 장비의 DPS(device power supply)용으로 매우 적합하다. 광계전기 제품 5종 모두 최대 110℃(최대)의 동작 온도를 보장한다.

특징

· 광계전기를 제어하는 입력전압이 다양하고 최소형 패키지로 구성: 실장 공간 2.9㎟(typ.)(2019년 6월 4일 기준)

· 2개 입력전압이 제어 신호에 적용: DC 1.8V(typ.)과 DC 3.3V(typ.)

· VOFF 30V/60V 지원, ION 0.4~1.5A 지원

적용 제품

· 자동 시험 장비(ATE), 메모리 검사기, SoC/LSI 검사기, 프로브 카드

주요 사양(pdf 참조. 다운로드: http://bit.ly/2Rcg55R)

주:
[1] 실장 공간 2.9㎟. 광계전기 제품용; 도시바 조사자료, 2019년 6월 4일 기준

CCN NEWS  ccntv123@naver.com

<저작권자 © CCN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CN 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1순환로 1153번길 38  |  법인명 : 주) CCN NEWS.법인사업자번호 235-87-00311
대표전화 : 043-213-7771  |  팩스 : 043-272-7756
등록번호 : 충북 아 00176  |  등록일 : 2016.01.27   |  발행인 : 오성희  |  편집인 : 오성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성희
(주)CCN 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콘텐츠(기사및사진)는 무단사용및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CCN NEWS-씨씨엔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