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알림
농림축산식품부, 해외 휴대축산물 미신고시 최고 1000만원 과태료 부과
CCN NEWS | 승인 2019.06.01 20:45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1일부터 해외 여행자가 휴대한 축산물을 신고하지 않고 반입하는 경우 최대 10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되는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령’ 개정안이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는 최근 중국·몽골·베트남 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African Swine Fever)이 지속 발생하고 있고 여행자가 휴대한 축산물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되는 등 ASF의 국내 유입 가능성이 높아 내린 고강도 조치의 일환이다.

아울러 7월 1일부터는 방역조치 위반 농가에 대한 보상금 감액 기준 강화, 방역위생관리업자의 교육 미이수 등에 대한 과태료 기준 신설 및 구제역 예방접종 명령 위반한 경우 과태료 금액 상향 등 축산업 전반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할 예정이다.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령’ 주요 개정 내용은 다음과 같다.

◇6월 1일부터 시행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국가의 국산 휴대축산물(돼지고기 또는 돼지고기가 포함된 제품)을 미신고하고 반입하는 자의 과태료가 기존 1회 10만원, 2회 50만원, 3회 100만원에서 1회 500만원, 2회 750만원, 3회 1000만원으로 상향된다.

◇7월 1일부터 시행

가축 살처분에 대한 보상금이 구제역 예방접종 명령 위반 시 40%감액에서 100%감액으로 강화된다. 또한 방역위생관리업자의 교육 미이수 등에 대한 과태료 부과 기준 마련된다(1회 위반시 100만원, 2회 200만원, 3회 500만원). 구제역 예방접종 명령 위반 시의 과태료도 상향된다(기존 1회 200만원, 2회 400만원, 3회 1000만원에서 1회 500만원, 2회 750만원, 3회 1000만원).

◇7월 16일부터 시행

가축 살처분 또는 소각·매몰 참여자의 심리적·정신적 치료 지원이 강화된다. 추가적인 전문치료에 대한 개인부담을 없애고 정부가 모두 부담할 예정이다.

CCN NEWS  ccntv123@naver.com

<저작권자 © CCN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CN 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1순환로 1153번길 38  |  법인명 : 주) CCN NEWS.법인사업자번호 235-87-00311
대표전화 : 043-213-7771  |  팩스 : 043-272-7756
등록번호 : 충북 아 00176  |  등록일 : 2016.01.27   |  발행인 : 오성희  |  편집인 : 오성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성희
(주)CCN 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콘텐츠(기사및사진)는 무단사용및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CCN NEWS-씨씨엔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