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55 글로벌 시장, 세계 최초 증식 스테이블 코인 USDD 발행
충청뉴스24 | 승인 2019.01.02 22:19
 

55 글로벌 시장 시스템

  •  

    FF토큰 소개

55 글로벌 시장 시스템FF토큰 소개
 
55 글로벌 시장이 2018년 12월 26일 발행한 세계 최초의 증식 스테이블 코인(stable coin, 가치 안정화 암호화폐) USDD가 공개됐다.

글로벌 암호화폐 투자자들은 투명하고 효율적인 스테이블 코인을 선호한다. 그 이유는 시장 변동에 따른 위험을 낮출 수 있고 또 위험도가 높은 보험을 가지고 있을 때 이윤 기대와 자금 사용률을 극대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수요에 기초해 55 글로벌 시장은 DaoCoin 기초 인프라를 이용해 투명하고 고수익의 안정 코인 USDD를 발행했다. USDD는 24시간 자동 지급되며 가치는 100% 달러로 지탱된다. 자금은 제3자인 미국 신탁회사 PrimeTrust가 관리 및 합법 감독을 하며 실시간 계좌 잔액과 발행 수량을 공개한다. 회계감사는 Top 회계법인 AICPA(미국 공인 회계사) 기준에 따라 매월 주기적으로 시행한다.

55 글로벌 시장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세계적으로 연결, 통일되며 24시간 거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투명성을 보장하고 마찰 없이 거래되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에 취지를 둔 최초의 글로벌 자산 거래 시장이다. 55 글로벌 시장에서는 주식 토큰, 상품 토큰, 외환 토큰, 채권 토큰, 금융 파생상품 토큰, 암호화폐 등의 자산을 거래할 수 있다.

55 글로벌 시장은 글로벌 자산 거래 및 자산 토큰화 플랫폼으로 글로벌 투자자들에게 세계의 우수한 자산을 거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증권과 상품, 화폐를 재정의하고, 증권과 상품, 화폐의 거래 형태를 재구성해 거래가 더욱 투명하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게 함으로써 소비자와 투자자가 통일을 실현하도록 한다.

이와 동시에 55 글로벌 시장 플랫폼 토큰 FF(Ticker = FF)가 공개됐다. 세계 최초의 자산 거래 플랫폼인 55 글로벌 시장은 플랫폼 토큰 FF를 위해 다양한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FF(Ticker = FF)는 55 글로벌 시장이 발행한 생태 토큰으로 FF는 블록체인 기반으로 발행한 탈 중심화 블록체인 디지털 자산이다. FF는 55 글로벌 시장 거래 네트워크의 중요한 근원이며, 인식의 일치와 인센티브 매개체 유지 장치로써 토큰화 자산의 글로벌 유통을 촉진하고 있다.

FF는 55 글로벌 시장 중 토큰 발행, 거래 및 커뮤니티 관리 순환을 촉진하기 위해 탄생했다. FF는 이 순환에서 다음 세 가지의 중요한 역할을 한다.

-가치 교환 중개: 55 글로벌 시장 각 유통 거래 단계 중의 주요 가치 교환 기관. 예, 거래 수수료, 토큰 발행 담보, 금융파생상품 담보, 파생상품 이자 등.

-인센티브 매개체: 55 글로벌 시장은 FF 보너스를 사용해 커뮤니티 회원에게 제공한다. 커뮤니티 회원은 브랜드 영향력 확대를 통해 커뮤니티 미션을 완수하고 상품 최적화 등 방식에 참여해 FF 보너스를 획득한다.

-커뮤니티 권한과 책임 증명: FF의 보유는 권리와 책임을 상징하며 보유자는 55 글로벌 시장 각 자산 거래 수수료 할인, 청약 우선권, 투표 등의 권한을 누릴 수 있다.

충청뉴스24  webmaster@ccn24.co.kr

<저작권자 © 충청뉴스2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뉴스24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충청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내덕동 661-42  |  법인명: 주) 충청뉴스24.법인사업자번호 235-87-00311  |  대표전화 : 043-213-7771  |  팩스 : 043-272-7756
등록번호 : 충북 아 00176  |  등록일 : 2016.01.27   |  발행인 : 오성희  |  편집인 : 오성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성희
(주)충청뉴스24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콘텐츠(기사및사진)는 무단사용및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충청뉴스24.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